UPDATE : 2022.1.28 금 20:13
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전라도
익산시, 치유를 넘어 새로운 미래로11월 11일, 이리역 폭발사고 40주기 추모행사 개최
노홍식 기자 | 승인 2017.11.09 09:16|(0호)

익산시(시장 정헌율)가 오는 11월 11일 이리역 폭발사고 40주기를 맞아 익산역 광장에서 추모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리역 폭발사고는 철도역사상 가장 큰 인재사고로 시 전체가구의 70%가 파손되는 등 당시 복구비용으로만 200억이 넘게 투입되었다. 그 후 2년간의 복구 작업을 통해 도시의 모습을 다시 찾았고, 현재 익산시는 철도 중심 도시, 호남의 3대 도시로 성장했다.

익산시가 주최하고 익산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이번 추모행사는 ‘치유 40년, 미래 40년!’을 주제로 이리역 폭발사고 40주기를 맞아 아픈 상처를 치유해 지난 과거를 털어내고, 지역이 새롭게 발전하는 미래 40년을 만들고자 기획되었다.

이번 행사에는 희생된 분들을 기리는 헌화와 추모식, 익산시의 새로운 미래 40년을 만들기 위한 비전 선포, 희생자들의 넋을 달래줄 추모 공연, 폭발사고 당시 상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사진전 등이 마련된다.

추모행사에는 앞으로 미래 40년을 이끌어갈 익산시의 새로운 비전을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한 미래 비전 선포식이 있을 계획이다. 선포식 후에는 시민 공모를 통해 선발한 시민합창단과 시립합창단이 함께 공연을 해 감동의 무대를 선사한다.

특히, 마지막 추모공연에는 이리역 폭발사고 당시 삼남극장에서 공연을 했던 것으로 유명한 가수 하춘화가 출연하여 추모행사의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한편, 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의 기획 의도대로 ‘추모’와 ‘익산의 새로운 미래 비전 제시’를 보여줄 수 있도록 행사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노홍식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회장 : 심흥섭  |  대표이사/발행인:박세란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 종로구 난계로 259,1109호 (숭인동,경일오피스텔)  |  대표전화: 02-3275-3479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