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13 수 10:32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메이커봇, 로봇 제조업체 올 엑시스 로보틱스에 메소드 3D 프린터 공급… 맞춤 로봇팔 엔드 이펙터 제조 지원올 엑시스 로보틱스, 사내 3D 프린팅 솔루션 통해 리드 타임과 비용 절감 및 생산 효율성 증대
최영진 기자 | 승인 2019.10.15 09:29|(1호)

데스크톱 3D프린터의 선구자인 메이커봇은 턴키 로봇 제공업체인 올 엑시스 로보틱스(All Axis Robotics)가 고객과 레거시 장비를 위한 맞춤형 툴링 부품 생산을 위해 ‘메이커봇 메소드(METHOD) X’를 자동화 프로세스에 도입했다고 밝혔다.

 

올 엑시스 로보틱스의 엔지니어링 팀은 맞춤형 툴링 부품을 제작하기 위해 메이커봇3D 프린터를 도입했다. 이를 통해 맞춤형 로봇 엔드 이펙터 설계의 리드 타임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수 있었다. 더 많은 제조 시설이 4차 산업혁명과 글로벌 시장의 증가하는 수요를 맞추기 위해 새로운 장비를 도입하려는 가운데 올 엑시스 로보틱스는 신속한 전환 시간을 지원하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여 경쟁업체들보다 우위를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

 

올 엑시스 로보틱스의 엔지니어들은 메이커봇 메소드 X 3D 프린터의 내구성이 강한 실 ABS 재료를 사용하여 맞춤 부품 샌더를 설계하고 제작했다. 로봇 샌더는 작업 시간이 오래 걸리는 수동 알루미늄 샌딩 작업을 자동화하여 보다 효율적인 공장 운영을 지원한다. 샌더는 서로 다른 격자의 모래 패드가 달려 있으며 파편을 제거하는 진공청소기와의 연결 포트로 구성되어 있다.

 

올 엑시스 엔지니어 연구팀은 메이커봇 메소드 프린터로 부품을 제작하여 기계 가공 시간 및 재료 비용과 같은 전통적인 제조 공정의 전형적인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적층 제조의 강점인 자유롭게 부품을 설계함으로써 전통 제조의 복잡한 조립 없이 신속하게 부품을 3D 모델링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스트라타시스의SR-30 수용성 서포트 재료를 활용해 기존 제조 방식으로는 불가능한 샌더를 하나의 복합 부품으로 설계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메소드의 치수 정확도 덕분에 부품은 로봇팔과 한 번에 완벽하게 맞춰진다. 섭씨 100도로 가열된 챔버와 등급별 ABS 재료를 사용하면 열악한 기계 제조 환경을 견딜 수 있는 강력하고 내구성이 뛰어난 도구를 만들 수 있다.

 

메이커봇 CEO 나다브 고센은 "올 엑시스 로보틱스의 사례는 오늘날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적층 제조의 가능성을 높게 평가한 좋은 예시다"라며 "3D 프린팅 솔루션을 도입하면 제조에 접근하는 방식을 혁신적으로 바꿀 수 있다. 메이커봇 메소드 3D프린터가 제공하는 빠른 부품 전환 시간과 자동화 기술을 통해 생산성을 향상하고 비즈니스 기회를 확장할 수 있다"라고 전했다.

 

올 엑시스 CEO 개리 쿠즈민은 "올 엑시스 로보틱스는 기계공장에서 협력 로봇과 자동화 기술을 도입하려 했으나 맞춤 부품을 개발해야 한다는 점에 어려움을 겪었다. 맞춤형 받침대, 고정 장치 또는 그리퍼용 손가락을 개발하는 과정에서 모든 부품을 CNC 기계로 생산하기엔 불가능했다"며 "메이커봇 메소드를 도입하여 모든 부품을 수일 내에 맞춤 제작할 수 있게 되었다. 시스템에 즉시 통합 가능한 맞춤형 부품을 제작할 수 있는 빠른 전환 기능이 있다는 점이 도입 이유"라고 말했다.

 

개리 쿠즈민은 이어서 "메이커봇 메소드 3D 프린터 덕분에 지속적인 영업 실적에 중요한 주문 맞춤형 부품 제작이 가능했으며 이와 동시에 고객의 요구에 맞게 3D 프린팅을 구현할 수 있었다"라며 "기술자들이 3D 프린팅의 역량을 실감하면서 이와 비슷한 경험을 겪고 있는 기존 고객들을 위해 3D 프린팅 부품 제품군을 구축 수 있게 되었다"라고 덧붙였다.

최영진 기자  yj703@naver.com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자매사 자유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대표이사/발행인:정동용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323,704호 (역삼동 휘닉스 빌딩)  |  대표전화: 02-3446-0101  |  FAX: 02-3446-775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