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14 화 19:25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국제/외교/안전
외교부, 시리아 난민 , 이주민에 대한총 1,300만불 규모 기여 계획 발표다자외교조정관, 시리아 및 주변국 지원 관련 공여국 회의 참석
이정복 기자 | 승인 2020.07.01 17:43|(1호)

함상욱 다자외교조정관은 30일부터 1일 1:00(한국 시각) 유럽연합(EU) 및 국제연합(UN)이 공동주최한 시리아 및 주변국 지원 관련 공여국 회의에 우리 정부대표로 참석하여, 우리 정부가 시리아 난민 및 이주민 지원을 위해 금년도에 총 1,300만불을 지원할 계획임을 발표했다고 외교부는 밝혔다.

함상욱 다자외교조정관은 30일부터 1일 1:00(한국 시각) 유럽연합(EU) 및 국제연합(UN)이 공동주최한 시리아 및 주변국 지원 관련 공여국 회의*에 우리 정부대표로 참석하여, 우리 정부가 시리아 난민 및 이주민 지원을 위해 금년도에 총 1,300만불을 지원할 계획임을 발표했다고 외교부는 밝혔다.

이번 회의는 2011년 내전 발발 이후 지속되어 온 시리아의 인도적 위기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더욱 악화된 상황에서 국제사회의 지속적인 지지와 기여를 결집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우리나라를 포함한 57개국 정부대표, 국제기구, 시민사회 등이 참석하여 시리아 인도적 위기의 심각성에 대해 우려를 표현하고, 분쟁 종식을 위한 정치적 해결책을 촉구하는 한편, 코로나19 대응으로 각국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시리아 및 주변국에 대한 기여를 이어가는 것이 중요한 시점임을 강조했다.

최근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국가 간 이동 제한 조치 등 시행에 따라 기존의 인도적 지원, 재건 및 개발협력 사업을 추진하기 어려워진 가운데, 시리아 및 주변국들의 경제상황이 악화되면서 특히 취약계층이 겪는 피해가 심각한 상황에 대해 우려 했다.

 

함 조정관은 “시리아 사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궁극적으로 정치적 해결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계속되고 있는 시리아 인도적 위기에 더하여 코로나19라는 새로운 위기에 대응해나가는데 우리 정부도 지속 동참코자 한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시리아 및 주변국에 대해 총 1,300만불 규모의 인도적 지원 및 개발협력 사업을 지속 추진해 나갈 뿐만 아니라 지난 5월 세계보건총회 계기 우리 대통령의 1억불 지원 공약에 따라 코로나19 대응 관련 도움이 필요한 국가에 대한 지원을 계속해 나갈 것임을 재확인했다.

 

정부는 베네수엘라, 예멘에 대한 인도적 지원 발표에 이어, 금번 회의 계기 시리아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원 노력에 적극 동참한 바, 앞으로도 국제사회의 책임있는 일원으로서 우리의 국제적 위상에 걸맞는 역할을 해 나갈 것이라고 외교부는 밝혔다.

이정복 기자  jungbok113@naver.com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자매사 자유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대표이사/발행인:정동용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323,704호 (역삼동 휘닉스 빌딩)  |  대표전화: 02-3446-0101  |  FAX: 02-3446-775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