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28 금 20:13
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상도
울산시, ‘신 화학물질규제 대응 근접지원센터’ 구축 운영
권기민 기자 | 승인 2007.12.18 17:09|(0호)
울산지역 기업체의 국제환경규제대응 지원을 위한 ‘신 화학물질규제 대응 근접지원센터’가 설치 운영된다.

울산정밀화학센터(원장 임육기)와 한국화학시험연구원영남본부(원장 조기성)는 18일 오전 11시 울산정밀화학센터에서 주봉현 정무부시장, 산자부·기업체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 화학물질규제 대응 근접지원센터’ 현판식을 갖는다.

이날 행사는 현판식에 앞서 국제무역환경규제 대응 세미나, 울산정밀화학센터와 한국화학시험연구원 영남본부간 업무협약식이 있을 예정이다.

양 기관은 협약서에서 선진국 중심으로 시작된 REACH, WEEE, RoHS, POPs 등의 국제화학환경규제가 간접적인 수출무역장벽으로 활용되고 있어, 지역 산업체의 적극적인 대응체제 마련을 위해 울산 지역 제조업체 별 맞춤형 대응책 마련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따라 기업체는 물질 list-up, REACH 사전 등록 및 본 등록, 시제품 개발, 국제공인시험성적서 발급 등의 서비스 제공을 통하여 선진국 대비 50~80% 이상 절감된 비용과 기간지연 및 기술유출 등의 부담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신 화학물질규제 대응 근접지원센터’는 2007년 산업자원부 지역전략산업진흥사업 지역혁신산업기반구축사업으로 오는 2010년 7월까지 3년간 총 사업비 63억4000만원(국비 30억원, 시비 15억원, 민자 18억4000만원)이 투입돼 42억 원 상당의 국제규격에 부합되는 관련 시험설비가 구축 운영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신화학물질 규제대응 근접지원센터 구축으로 시험분석시스템을 국제적 수준으로 갖춰 울산이 영남권뿐만 아니라 국내 및 국제환경 규제대응 허브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참고사항 -

* REACH (Registration, Evaluation and Authorization of CHemicals) : EU 내 생산 및 수입되는 화학물질 및 제품의 양과 형태에 따라 등록, 평가, 승인 등의 의무를 제조자와 수입자에게 부여
* WEEE (Directive on waste electrical and electronic equipment) : 폐전기 전자장비의 처리를 방지하기 위해 생산자에게 제품 회수/재생의무 부과
* RoHS (Directive on the restriction of the use of hazardous substances in electrical and electronic equipment) : 전기전자 제품의 유해물질 사용을 제한
- Class Ⅱ : RoHS directive 이외의 국제 법안 또는 협약에 의해 규제되는 물질
- Class Ⅲ : 법제화가 진행되고 있어 향후 관리를 위한 모니터링이 필요한 물질
* POPs (Persistent Organic Pollutants) : 알드린, 다이옥신 등을 포함한 12가지 잔류성유기오염물질의 사용을 제한


권기민 기자  peperlove@hanmail.net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기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회장 : 심흥섭  |  대표이사/발행인:박세란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 종로구 난계로 259,1109호 (숭인동,경일오피스텔)  |  대표전화: 02-3275-3479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