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28 금 20:13
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여성/문화
문체부,관광벤처 해외진출 ,혁신성장 지원 강화제2차관, 관광벤처기업 대표들 만나 현장 애로사항 해결방안 모색
김은영 기자 | 승인 2022.01.12 18:15|(1호)

오영우 문체부 제2차관은 12일,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10층)에서 관광벤처기업 대표들을 만나 현장에서 겪고 있는 어려움을 해결할 방안을 모색하고 지원정책 등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지난해 11월 부처통합 창업경진대회에서 대상(대통령상)을 받은 ㈜에이유를 비롯해 해외진출 선도기업 등 우수 관광벤처기업 7개사 대표들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투자를 비롯해 해외 전시회 참여, 인력·마케팅 현지 시장조사 등 해외진출 지원, 캠핑차 ‘개인 간 차량 공유(P2P)서비스’ 규제 유예(샌드박스) 지원 등을 건의했다. 

이에 오영우 차관은 많은 관광벤처기업들이 골고루 투자를 받을 수 있도록 자금(펀드)규모를 계속 확대하고 투자조합(펀드운용사) 등과의 소통 기회를 마련하는 등 적극적으로 금융을 지원하는 한편, 해외거점을 통한 본격적인 해외진출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캠핑차 규제 유예에 대해서는 관계기관과 적극 협의하겠다고 답했다. 이와 더불어 ’22년도 관광벤처기업 지원정책을 설명했다. 

문체부는 관광기업 지원예산을 ’21년 857억 원에서 ‘22년 983억 원으로 약 15% 증액해 지원 규모를 확대하고, 급변하는 관광산업의 변화와 성장을 주도하고 관광벤처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창업 → 규모 키우기 → 세계화’로 이어지는 생애 전 주기를 체계적으로 지원한다. 

▲ 공모전을 통한 관광벤처기업 발굴, 단계별 맞춤형 지원 확대(’21년 97억 원 → ’22년 109억 원), ▲ 우수벤처기업의 도약과 성장 지원 강화(’21년 157억 원 → ’22년 167억 원), ▲ 지역관광기업 기반 확대(’21년 5개소 80억 원 → ’22년 11개소 154억 원), ▲ 관광기업 투자 활성화 위한 관광기업 육성자금(펀드) 지속 확충(’21년 450억 원 → ’22년 450억 원), ▲ 관광 연구개발(R&D) 지원 확대(’21년 29억 원 → ’22년 44억 원), ▲ 미래형 관광인재 양성(’21년 4억 3천만 원 → ’22년 14억 7천만 원) 등에 더욱 힘쓸 계획이다.

또한 코로나 이후 본격적인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싱가포르에 해외거점 1개소를 처음으로 설치해 우수 관광기업의 동남아 진출을 밀착 지원한다. 관광기업지원센터도 6개소를 추가로 구축, 총 11개소를 통해 지역 관광기업의 발굴과 육성에 박차를 가한다. 융·복합시대에 대응하는 기업·산업 간 협력, 공유, 연결 등 지속 가능한 관광기업의 생태계 기반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이번 간담회에 앞서 오영우 차관은 특별방역 기간을 계기로 관광기업지원센터(한국관광공사 서울센터 7층)를 방문해 방역 현장을 점검했다.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오미크론 등 변이 바이러스가 국내에 유입·확산하는 등 방역상황이 엄중해짐에 따라 많은 기업들이 자유롭게 들고나는 관광기업지원센터의 출입구부터 ▲ 출입자 체온 확인 및 유증상자 출입 제한, ▲ 정보 무늬(QR 코드) 입력 등 출입자 명부 작성 여부, ▲ 입주공간 등의 환기 및 주기적 정밀 소독 여부, ▲ 관계자와 출입자 모두 마스크 착용 등 시설의 방역수칙 이행 상황을 꼼꼼히 살폈다. 

코로나 이후 비대면, 디지털 전환 등 관광산업의 환경 변화에 혁신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11월 15일부터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플랫폼 ‘게더타운*’에서 시범적으로 관광기업을 육성하고 있는 관광기업지원센터 2곳(서울, 부산)의 현황도 점검했다. 특히 부산센터의 ‘게더타운’에 직접 접속해 확장 가상세계에서 관계자들과 소통하고 그들을 격려했다. 문체부는 지난해에 이어 ‘게더타운’을 운영하며, 올해는 이를 전체 관광기업센터(11개소)**로 확대해 본격 운영할 계획이다.

이어 오영우 차관은 관광기업지원센터 입주기업 중 2곳, 하스스튜디오(대표 김현정), 드림헤븐 앤 드림스카이(대표 이준천)를 방문해 창업초기기업(스타트업)의 기술력을 체험하고, 경영활동을 격려했다.

오영우 차관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임에도 관광벤처 기업은 변화를 이끌고 좋은 성과를 내고 있어 관계자들의 노고에 찬사를 보낸다.”라며, 코로나 이후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의 새로운 주역으로서 우수한 관광벤처기업이 국내외 시장에서 경쟁력을 가지고 관광의 지평을 넓혀갈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김은영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회장 : 심흥섭  |  대표이사/발행인:박세란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 종로구 난계로 259,1109호 (숭인동,경일오피스텔)  |  대표전화: 02-3275-3479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