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1.27 일 14:03
상단여백
HOME 특집 기업탐방
더블에이엠, 글로벌 3D프린팅 기업 얼티메이커와 총판 계약 체결더블에이엠-얼티메이커 적층 제조시장 발전 및 3D프린팅 생태계 확장할 것
장영락 기자 | 승인 2022.09.26 09:00|(1호)

 22일, 적층 가공 응용 서비스 전문 기업인 주식회사 더블에이엠이 데스크톱 3D프린터 최대 사용자 보유 브랜드인 얼티메이커(Ultimaker)와 공식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더블에이엠은 3D프린팅 솔루션 글로벌 선도 기업인 스트라타시스(Stratasys)의 플래티넘 파트너로 스트라타시스의 산업용 프린터를 다수 보유하고 있으며, 국내의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필요로 하는 3D프린팅 시제품의 제작 및 제조용 툴과 최종 사용 파트 제작을 전문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얼티메이커는 네덜란드에 본사를 둔 글로벌 3D프린터 기업으로 지난 5월 적층 제조(additive manufacturing)의 도입 속도를 높이기 위해 데스크톱 3D 프린팅 업체인 메이커봇(MakerBot)과 합병 계약을 발표한 바 있다.

 

얼티메이커의 대표적인 모델인 Ultimaker S3와 S5 그리고 S5 Pro Bundle은 듀얼 노즐을 활용하여 수용성 서포트인 PVA(Polyvinyl Alcohol)를 활용할 수 있으며, 최적화 된 터치스크린을 통한 직관적 사용, 필라멘트 유량 센서 장착, 다양한 액세서리 제공 등을 통해 신속하고 정확한 프로토타입 제작부터 주문형 툴링 및 최종 사용 부품 생산까지 응용이 가능하다.

 

최근에는 기존 Ultimaker S5 모델에 적용하여 활용이 가능한 메탈 익스팬션 킷(Metal Expansion Kit)을 서비스하기 시작하면서 교육용과 데스크톱 시장에서 벗어나 BASF Ultrafuse 17-4 PH Stainless Steel 필라멘트를 통한 금속 3D 프린팅까지 그 영역을 확장하고 있어 이번 더블에이엠의 총판 계약을 통한 시너지 효과가 더욱 기대되는 상황이다.

 

황혜영 더블에이엠 대표는 “얼티메이커와의 총판 계약을 통해 더블에이엠은 보급형 시장, 교육용 시장을 위한 프린터를 확대 공급할 수 있게 되었다”라며 “앞으로 더 많은 적층 가공 응용기술을 국내에 보급하고 3D프린팅 생태계를 확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함과 동시에 국내 적층 제조시장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을 다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장영락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회장 : 심흥섭  |  대표이사/발행인:박세란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 종로구 난계로 259,1109호 (숭인동,경일오피스텔)  |  대표전화: 02-3275-3479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