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7 목 23:30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행사
겐조 퍼퓸, k현대 미술관 <피에르 & 쥘> 개인전 협찬전시 기간 내 CL과 T.O.P를 모델로 한 작품 Coeur Magique와 Broken Heart 최초 공개
김은영 기자 | 승인 2018.12.19 17:11|(1호)

프랑스 LVMH 그룹에 소속된 겐조퍼퓸은 오는 21일부터 내년 3월 17일까지 K 현대 미술관에서 열리는 프랑스 시각 문화의 아이콘 피에르와 쥘의 개인전 <피에르 & 쥘> 전시에 협찬 후원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피에르와 쥘은 1970년대부터 사진과 그림을 접목한 새로운 기법을 사용해 전 세계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아온 프랑스 아티스트 듀오이다. 겐조 부티크 파티에서 1976년 가을에 처음 만나 사진 회화라는 새로운 장르의 개척하고 인종, 성별, 영화, 팝 문화를 아우르는 다각적이고 폭넓은 세계관을 구축하며 그들은 70-80년대의 프랑스 시각 문화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하였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빈번히 공개되지 않았던 초기 작품뿐만 아니라 피에르와 쥘의 손끝에서 탄생한 한류 스타 ‘CL’과 ‘T.O.P’의 초상화가 최초로 공개되어 관람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킬 예정이다.

20일 진행되는 오프닝 리셉션에서는 전시 협찬 파트너인 겐조 퍼퓸의 유니크한 여성 향수 ‘겐조 월드 오 드 뚜왈렛’ 샘플과 리플렛이 제공되어 다채로운 전시 작품에 어울리는 매력적인 프루티 플로럴 향기를 경험할 수 있다. 생기있는 과일 향으로 시작해, 부드럽게 퍼져 나가는 피오니, 아몬드 블로썸 향에 이어 여성적인 아이리스 향이 조화롭게 어우러지며 완성되는 플로럴 향기가 다양한 텍스처를 통해 풍성하게 전해진다.

또한 내년 3월 17일까지 진행되는 전시 기간 동안 K 현대 미술관 내 아트샵에서는 ‘겐조 월드 오 드 퍼퓸’ 시향존이 설치되어 앰버 프루티 플로럴 향기의 또 다른 매력을 경험해볼 수 있다. 매혹적이고 신비로운 눈 모양을 형상화한 용기가 인상적인 ‘겐조 월드’는 천재 조향사 프란시스 커정이 만들어 낸 플로럴 향기를 담고 있다. 달콤한 라즈베리 향기와 피오니, 자스민의 꽃향기, 그리고 관능적인 매력의 암브록산® 향기가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김은영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자매사 자유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대표이사/발행인:정동용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323,704호 (역삼동 휘닉스 빌딩)  |  대표전화: 02-3446-0101  |  FAX: 02-3446-775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