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13:19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행안부,호우 대비 현장 대응체계 강화강원 산불 피해지역 및 재해복구 사업장 등 집중관리
장영락 기자 | 승인 2019.07.11 09:18|(1호)

행안부는 관계부처, 지자체 등과 함께 장마와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의 현장 대응체계를 강화한다.

행안부는 우선 수목 소실로 산사태 발생 우려가 높은 강원 산불 피해지역에 대해서는 산림청과 강원도에서는 마대 쌓기, 배수로 설치 등 사면 안정을 위한 긴급조치를 지난 5월 31일 완료했다고 밝혔다.

사방사업 등 응급복구도 신속하게 추진하는 한편, 기상정보에 따라 사전 현장예찰을 실시하고 대피소 지정 및 주민 비상연락망 정비 등 위험상황 시 주민대피 준비태세도 다시 한 번 점검했다.

 행락철 피서객‧야영객에 대해서는 사전 대피를 유도하고 반드시 지켜야 할 행동수칙 안내 등 적극적인 홍보도 병행한다.

또한 지난해 수해를 입은 지역의 재해복구사업장에 대해서도 2차 피해 방지를 위해 관계부처와 민간전문가 합동으로 전수 점검을 실시하고 안전조치 미흡사항(73건)을 발굴하여 응급조치를 완료하는 등 강우에 대비하고 있다.

10일부터 강원 동해안을 중심으로 전국에 많은 비가 예상됨에 따라 장마에 대비한 대처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여 지자체의 중점 대응방향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급경사지 옹벽‧축대, 공사장 임시시설물 등의 붕괴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점검 및 예찰을 실시하고, 침수‧붕괴 등 피해우려 지역 주민에 대한 사전 대피도 적극 실시하도록 당부하였다.

아울러, 장마전선의 북상에 따라 24시간 상황관리를 통해 호우 진행상황과 지역별 대처사항을 실시간으로 확인하면서, 필요시 신속하게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단계를 가동하여 관계부처 합동으로 총력 대응할 방침이다.

 채홍호 행안부 재난관리실장은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취약지역에 대한 점검‧예찰 및 보완 등 일련의 대응 활동이 현장에서 제대로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국민 여러분께서도 하천변 등 침수 우려지역의 출입을 자제해 주시고, 붕괴나 산사태 등의 위험이 있는 지역에 접근을 삼가 주실 것”을 당부했다.

장영락 기자  jyk237@naver.com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자매사 자유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대표이사/발행인:정동용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323,704호 (역삼동 휘닉스 빌딩)  |  대표전화: 02-3446-0101  |  FAX: 02-3446-775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