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0.18 금 13:19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정치/행정
문 대통령, 2019 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 대회 개회식 참석194개국 13,000여명이 참가하는 세계 수영인들 축제에 참석, 개막 선언
이정복 기자 | 승인 2019.07.13 12:20|(1호)

문재인 대통령은 12일,오후 광주여자대학교 시립 유니버시아드체육관에서 개최된 ‘제18회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회식’에 참석했다고 청와대는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12일,오후 광주여자대학교 시립 유니버시아드체육관에서 개최된 ‘제18회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 개회식’에 참석했다고 청와대는 밝혔다.< 사진=청와대>

이날 행사에는 선수단 350명, 국내외 주요 초청인사 1,500명, 미디어 관계자 500명, 관람객 3,000여명 등 총 5,400여명이 참석했다.

 이어 문대통령은 세계 유수의 선수들이 2020년 도교올림픽을 앞두고 지난 2년간의 기량을 겨루는 자리이자 수영선수들의 축제에 참석하여 대회 개막을 선언하고 선수와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이용섭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조직위원회위원장의 안내로 훌리오 마글리오네국제수영연맹(FINA) 회장과 함께 행사장에 입장하여, 단상에 자리한 국제수영연맹 회장단, IOC 위원 등 국내외 주요 참석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합수식과 공연 등 개막행사를 관람했다.

개막행사는 ‘평화의 물결 속으로 (DIVE INTO PEACE)’를 주제로 지구촌의 미래를 향한 생명과 평화의 메시지를 형상화하였으며, 세계 각국의 물이 5ㆍ18민주광장 분수대에서 하나가 되는 ‘합수식’과 인간의 욕망으로 오염된 죽음의 물이 광주의 ‘빛’으로 승화되어 인류의 평화 번영을 기원한다는 공연이 펼쳐졌다.


이어서 직전 개최지인 헝가리를 시작으로 마지막 대한민국까지 총 194개국 참가국 국기가 입장하는 동안 문재인 대통령은 참석자들과 함께 자리에서 일어나 박수를 치며 참가국과 선수들을 환영했다.


조직위원회 위원장의 환영사와 국제수영연맹 회장의 대회사 이후, 문재인 대통령은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개회를 선언했다.


 수영 유망주와 해군 의장대가 대회기를 들고 입장하였고, 남녀 선수대표와 심판대표가 페어플레이 선언문을 낭독하였으며, 인기 아이돌 그룹 모모랜드의 축하 공연을 마지막으로 개막행사는 종료됐다.


 한편, 이날  개막한 ’2019광주FINA세계수영선수권대회‘는 오는  28일까지(17일간) 국가대표선수들이 참가하는 선수권대회와, 8월 5일부터 8월 18일까지(14일간) 25세이상 수영동호인 선수가 참가하는 마스터즈대회로 구성된다.


경기종목은 경영, 다이빙, 수구, 아티스틱수영, 오픈워터수영, 하이다이빙 등 선수권 6개 종목과 마스터즈 5개 종목이며, 7월 10일 기준 참가 규모는 194개국 13,096명이다.

이정복 기자  jungbok113@naver.com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자매사 자유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대표이사/발행인:정동용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323,704호 (역삼동 휘닉스 빌딩)  |  대표전화: 02-3446-0101  |  FAX: 02-3446-775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