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9.17 화 14:30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에스지아이피, 한 단계 더 큰 도약을 위해 ‘오텍 캐리어 에어컨’ 전문점에서 ‘삼성 에어컨’ 전문점으로 전환
장왕순 기자 | 승인 2019.09.11 10:38|(1호)

㈜에스지아이피는 한 단계 더 큰 도약을 위해 9월부터 오텍캐리어(주) 에어컨 전문점에서 삼성 에어컨 전문점으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2002년 8월 1일 경기전자로 출발한 ㈜에스지아이피는 2003년 6월 (주)대우일렉 성동대리점에서 2006년 하이마트 설치점을 거쳐, 2008년 11월 7일 지금의 (주)에스지아이피로 상호변경과 함께 법인으로 전환했다.
 
또한, 2009년 4월부터 현재까지 오텍캐리어(주) 서울중앙총판점을 운영했으며, 이번 달 9월부터 기존 구조에서 탈피하고 한 단계 더 큰 도약을 위해 삼성에어컨 전문점으로 전환했다고 전했다.
 
㈜에스지아이피는 1994년부터 에어컨 업종에 종사하며, 설치/시공은 물론 영업과 납품을 지속하여 해당 시장에 대한 전문성을 확보하고, 동종업계 상위 10%에 해당하는 높은 매출성장률로 꾸준한 성장을 이뤄냈다.
 
㈜에스지아이피는 법인 전체 매출 기준으로 2008년 약 3억의 매출에서, 2016년 148억, 2017년 197억에 이어 지난해에는 2018년 기준 219억원을 달성했으며, 법인 전체 매출 중 오텍캐리어(주) 에어컨 총판점 매출은 2009년 약 10억의 매출에서, 2016년 116억, 2017년 126억, 작년 2018년 기준 176억원을 달성해 오텍캐리어(주) 전문점 중 전국 4위에 랭키됐다고 밝혔다.
 
특히 2018년 기준 매출액 219억 중 약 100억원은 국내 온라인 마켓 플레이스 및 자사몰에서 달성해 그 의미가 더욱 크다. 매년 크게 성장하고 있는 온라인커머스 시장에 발맞춰 ㈜에스지아이피 또한, 온라인시장을 내외적으로 꾸준히 키워나가고 있다.
 
㈜에스지아이피가 현재 B2B 거래중인 2차 벤더는 약 500개 업체로, 유대관계를 공고히 다져나가고 있다. 또한, 서울동부지역 및 경기 동북부 지역을 대표상권으로 하여 서울 전 지역 및 경기지역 해당 상권에 대한 커버리지 확대를 추진 중이다.
 
특히 싱글에어컨, 중대형에어컨 위주의 유통 영업을 기반으로 중소건설사 및 설비회사 대상의 수주영업을 병행하고, 호텔, 콘도, 오피스텔, 원룸 등 일반가전제품에 대한 취급도 지속적으로 확대하여 에어컨 부문과의 시너지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장왕순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왕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자매사 자유일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대표이사/발행인:정동용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323,704호 (역삼동 휘닉스 빌딩)  |  대표전화: 02-3446-0101  |  FAX: 02-3446-775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