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21 목 19:02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연예/스포츠
뉴이스트 렌, SNS에 지속적인 악플 고통호소
김은영 기자 | 승인 2020.12.30 19:09|(1호)

그룹 뉴이스트(NU’EST) 멤버 렌(본명 최민기)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명상? 명상만이 해결할 수 없는 일"이라는 짧은 멘트의 글과 폭탄 이모티콘을 게시했다.
 
지난 5월 12일에도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악플러 DM을 공개했다.

사진출처 : 그룹 뉴이스트(NU’EST) 멤버 렌(본명 최민기) 인스타그램)


 
이 악플러는 "야 너 오늘 정신병자 같았어. 오늘 브이앱 한 번 복습해봐 제발", "맨날 징징대고 룰 이해 못해서 두세 번씩 더 설명하게 만들고 오늘 보는데 내 기가 다 빨리더라" 등의 날선 악성 메시지를 보냈다. "제발 정신병 고치라고 네 의지로 안 고쳐지면 약이라도 제 때 먹어"라며 "엄청 욕하고 싶은 거 힘주고 참는 거야"라고 심한 말도 서슴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해당 악플러는 렌이 자신의 메시지를 공개하자 "정신머리 박혀 있으면 스토리 삭제해"라고 경고하기도 했다.
 
인스타그램을 통해 악플러를 공개했음에도 지속적인 악플에 또 다시 고통을 호소한 것이다.
 
 
뉴이스트 멤버 백호(본명 강동호)의 한 팬은 이를 보고 "최민기 힘내라 병원가는 건 부끄러운 일이 아니야"라는 트위터 글을 게시하여 팬덤싸움이 일어나기까지 했다.
 
한편, 렌은 뉴이스트 멤버 아론과 함께 네이버 NOW 오디오쇼 진행자로 활약하고 있다.

김은영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주) 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대표이사/발행인:박세란 webmaster@jybtv.kr   |  편집인:심흥섭
서울 종로구 난계로 259,1109호 (숭인동,경일오피스텔)  |  대표전화: 02-3446-0101  |  FAX: 02-3446-7755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