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6.8 목 19:47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연예/스포츠
제16회 아시아필름어워즈, 배우 홍금보, 공로상 수상다양한 활동으로 수많은 명장면과 인생 캐릭터 선보여
김은영 기자 | 승인 2023.03.02 17:04|(1호)

오는  12일홍콩에서 개최되는 제16회 아시아필름어워즈가 공로상 수상자로 배우 홍금보를 선정했다.

아시아필름어워즈아카데미(AFAA)는 지난 2013년 홍콩국제영화제, 부산국제영화제, 도쿄국제영화제가 아시아영화 발전을 위해 힘을 모아 설립한 조직으로 매년 아시아필름어워즈(이하 AFA)를 개최하여 아시아영화산업을 일구어 온 영화인과 그들의 작품을 기념하고 격려해왔다.

3년 만에 홍콩에서 개최되는 이번 제16회 아시아필름어워즈에서 공로상으로 배우 홍금보가 선정되었다. 공로상은 아시아영화의 발전과 공헌에 기여한 영화인에게 주는 상으로 올해는 지난 50년간 영화의 다양한 분야에서 흥행 보증수표로 활약해온 배우 홍금보에게 수여할 예정이다.

배우 홍금보는 어린 시절 경극 대부라 불리는 우점원의 제자로 배우 성룡과 함께 칠소복의 원년 멤버였다. 엄격한 스승의 가르침 아래 전통 경극의 4가지 기술인 노래, 낭송, 연기, 무술을 배웠으며, 이러한 교육은 그가 향후 액션 스타가 되기 위한 밑거름이 되었다.

영화 <노호전계>(1978)와 <홍금보의 박명단도탈명창>(1979)로 액션 코미디의 대가가 된 그는 이후 <귀타귀>(1980)와 <귀타귀 2 - 인혁인>(1982)로 공포 코미디라는 새로운 장르를 탄생시켰으며, 직접 연출하고 주연을 맡은 영화 <제방소수>(1982)와 <패가자>(1981)로 제2회 홍콩금상장영화제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 감독상에 노미네이트되며 배우와 감독으로서 고루 인정받았다. 이후에도 배우 홍금보는 다양한 활동으로 수많은 명장면과 인생 캐릭터를 선보였다.

영화 <의천도룡기>(1993)에서는 장난스러운 쿵푸 사부역과 무술 디자인을 맡아 화려한 액션을 선사했으며, 인기 시리즈 <엽문>(2009)에서의 무술연출로 제28회 홍콩금상장영화제 무술감독상을, <엽문2>(2010)에서는 무술연출과 함께 홍가권의 고수로 분해 제30회 홍콩금상장영화제 무술감독상과 제5회 아시아필름어워즈 남우조연상을 거머쥐었다.

50여 년 동안 170편이 넘는 영화에서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그는 여전히 현역으로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영화 <파라독스>(2017)에서 무술감독을 맡아 제37회 홍콩금상장영화제에서 다시금 무술감독상을 수상했으며, 2020년에는 허안화 감독을 비롯해 홍콩의 전설적인 감독 6인과 함께 연출한 옴니버스 영화 <칠중주: 홍콩 이야기>를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개막작으로 선보이기도 했다. 70세인 그는 지금도 여전히 작품에 전념하며 헌신적인 영화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렇듯 반 세기 넘게 배우이자 감독, 프로듀서, 시나리오 작가, 무술감독 등으로 영화계에 공헌해온 배우 홍금보는 무술팀을 구성해 뛰어난 영화 인재를 양성하고, 자국은 물론 아시아영화의 세계화에 앞장서며 아시아영화의 위상을 굳건히 했다.

아시아필름어워즈아카데미의 윌 프레드 웡 이사장은 “액션 영화의 슈퍼스타 배우 홍금보에게 공로상을 주게 되어 영광이다. 이것은 영화계 모두가 축하 해야할 일이며, 앞으로 그가 아시아영화를 위해 더 매력적인 캐릭터와 영화를 만들 수 있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어, 배우 홍금보는 “제가 아직까지도 상을 받을 수 있어 너무 행복하고 놀랍다. 특히, 지금까지 제 경력 전체를 인정받는 상이라 더 뜻깊다”며 수상소감을 밝혔다. 그는 3월 12일(일)에 열리는 제16회 아시아필름어워즈에 참석해 직접 공로상을 수상할 예정이다.

한편, 제16회 아시아필름어워즈는 오는  12일 홍콩고궁박물관 경마클럽강당에서 개최된다.

김은영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자유방송  |  등록번호:경남 아 02598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발행/편집인: 이영배 webmaster@jybtv.kr  |  편집국장: 이정복
(본사) 경남 거제시 옥포 성안로 15. 102동 1302호 (미진 라메르펠리스)
(서울사무소) 서울시 성북구 안암로 1길 11,7층(보성빌딩)  |  대표전화: 010.5761.5662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