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4.19 금 18:22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산업/IT
LG유플러스, 워킹맘 필수 육아템 ‘슈퍼맘카’ 출시광학 4배 포함 16배까지 확대하고 초고화질(QHD)로 생생한 아이 모습 확인
이정복 기자 | 승인 2024.04.03 09:08|(1호)

LG유플러스가 AI 기술을 탑재한 홈카메라 ‘슈퍼맘카’를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LG유플러스 모델이 슈퍼맘카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LG유플러스는 슈퍼맘카 출시와 함께 ‘U+스마트홈’ 요금제 2종을 새로 선보이는 등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차별적 고객 경험을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이번에 출시한 홈카메라 슈퍼맘카는 368만 화소(2560*1440)의 초고화질 QHD 해상도와 16배 줌(Zoom) 기능으로 아이가 먹고, 놀고, 공부하는 모든 일상을 생생하게 볼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AI가 아이의 웃는 표정을 포착해 자동으로 ‘베스트샷’, ‘움짤’ 등의 형태로 저장하는 기능을 탑재해, 직장에 있는 부모가 놓치기 쉬운 자녀들의 행복한 순간을 간직할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폰이 없는 아이가 슈퍼맘카를 통해 부모와 통화를 할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아이가 “헤이 맘카, 전화 걸어줘”라고 하면 슈퍼맘카가 부모의 U+스마트홈 앱으로 푸시 메시지를 보내고, 이를 수락할 경우 아이와 대화가 연결된다. 기존 양방향 대화 기능은 부모가 전용 앱을 통해 먼저 대화를 거는 방식이었지만, 이제는 스마트폰이 없는 아이도 먼저 부모에게 전화를 걸 수 있게 됐다.

 

슈퍼맘카는 내장 배터리가 탑재되어 집안 어느 곳에서나 사용이 가능하다. 별도의 전원선이 없기 때문에 여러 장소를 옮겨가며 홈카메라를 사용하고 싶은 고객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수 있다. 이동할 때마다 전원선을 뽑고 꽂기를 반복할 뿐 아니라 전원이 다시 켜질 때까지 기다려야 기존 홈카메라의 불편함을 없앴다.

 

슈퍼맘카에는 보안칩에 저장되는 중요키의 복제를 원천 방지하는 ‘물리적 복제방지 기술(PUF, Physical Unclonable Function)’이 적용돼 데이터 해킹을 원천 차단한다.

 

LG유플러스는 슈퍼맘카 출시와 함께 U+스마트홈 신규 요금제 2종도 함께 선보였다. LG유플러스는 최근 ‘U+스마트홈’을 기능별로 구분해 생활 편의를 높이는 ‘U+우리집돌봄이’와 집 안팎의 안전을 위한 ‘U+우리집지킴이’로 브랜드를 개편한 바 있다.

 

신규 출시한 요금제 2종 중 ‘U+우리집돌봄이 키즈(Kids)’는 어린 자녀가 있는 가정에 적합한 요금제(월 9,900원, 3년 약정∙결합 기준)로 ▲자녀 모니터링에 특화된 ‘슈퍼맘카’ ▲가전∙가구 파손 보상보험(보상한도 200만원) ▲화재보험(보상한도 2,000만원)으로 구성되어 있다.

 

가족 구성원들의 생활을 편리하게 해주는 'U+우리집돌봄이 패밀리(Family)’ 요금제(월 8,800원, 3년 약정∙결합 기준)’는 ▲집안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홈CCTV ‘맘카' ▲탁상시계형 AI스피커 ‘클락+3' ▲조명 스위치나 가전제품을 원격으로 제어하는 ‘버튼봇’을 포함한다.

 

이건영 LG유플러스 스마트홈사업담당(상무)은 “U+스마트홈의 고객가치를 명확히 전달하고 세분화된 고객층별 차별적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브랜드 개편을 단행했다”며, “아이의 행복한 순간을 놓치지 쉬운 워킹맘∙대디를 위해 선보인 ‘슈퍼맘카’를 통해 가족간 소통과 공유가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슈퍼맘카는 집안의 인테리어 소품 느낌이 나도록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적용해 ‘2023 iF 디자인 어워드’ 홈카메라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정복 기자  jungbok113@naver.com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자유방송  |  등록번호:경남 아 02598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발행/편집인: 이영배 webmaster@jybtv.kr  |  편집국장: 이정복
(본사) 경남 거제시 옥포 성안로 15. 102동 1302호 (미진 라메르펠리스)

(서울) 서울시 성북구 안암로 1길 11,7층(보성빌딩)  |  대표전화: (055) 688.9188 / 010.2405.8983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