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5.30 목 17:27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연예/스포츠
2024년 아시아프로젝트마켓(APM) 신작 프로젝트 모집APM 2024, 한국 및 아시아 장편 극영화 프로젝트 오는 5월 31일 18시까지 온라인 접수
임원희 기자 | 승인 2024.05.08 07:39|(1호)

아시아콘텐츠&필름마켓의 국제 공동 제작 플랫폼 아시아프로젝트마켓(Asian Project Market, 이하 APM)이 오는 5월 31일(금)까지 2024년도 신작 프로젝트 모집을 시작한다.

올해로 27회째를 맞으며 명실상부 아시아 최고의 투자 및 공동 제작 플랫폼으로 입지를 굳건히 하고 있는 APM이 올해의 신작 프로젝트 모집에 나선다.

APM은 상업영화부터 저예산 독립영화에 이르기까지 매년 유망한 한국과 아시아 신진 프로젝트를 선정해 전 세계 투자, 제작, 배급사와 공동제작을 모색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미팅의 기회를 제공해 온 결과 지난 26년간 691편의 프로젝트를 선정하여 총 295편이 완성되는 유의미한 성과를 이뤄냈다.

먼저, 2022년 APM 선정작인 <나의 햇살>(오쿠야마 히로시 감독)이 올해 칸영화제 주목할만한 시선에 공식 초청받은 데 이어, 2024 선댄스영화제에서 감독상(월드시네마 드라마)을 수상한 <형제들의 땅>(라하 아미르파즐리, 알리레자 가세미 감독/ APM 2022 선정작)은 2024 전주국제영화제를 통해 아시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여기에, <나날들>(레이 영 감독/ APM 2021 선정작)과 <겨울만 있던 해>(민 바하두르밤 감독/ APM 2017 선정작) 역시 올해 베를린국제영화제에 나란히 이름을 올리며 화제를 모았다.

이 밖에도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을 화려하게 알린 <한국이 싫어서>(장건재 감독/ APM 2016 선정작)를 필두로 뉴 커런츠상을 수상한 <1923년 9월>(모리 타츠야 감독/ APM 2022 선정작), 올해의 배우상과 CGV상을 거머쥔 <딸에 대하여>(이미랑 감독/ APM 2019 선정작), 한국영화의 오늘 – 파노라마 부문 초청작 <세기말의 사랑>(임선애 감독/ APM 2021 선정작)이 국내·외 관객들과 만남을 가지며,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이끌어냈다.

한편, APM 2024는 시나리오개발 단계를 포함해 모든 제작단계(사전제작, 제작, 후반작업)에 있는 한국 및 아시아의 장편 극영화 프로젝트를 30편 내외로 선정해 전 세계 영화산업 관계자와의 1:1 미팅을 주선한다. 뿐만 아니라, 11개 부문, 총 15만 달러 규모의 APM 어워드 후보에 오르는 기회를 제공해 든든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전망이다. 지원 자격 및 접수 방법, 참가 혜택 등 보다 자세한 내용은 APM 공식 홈페이지(apm.biff.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접수는 오는 5월 31일(금) 18시까지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다.

APM 2024 선정작은 오는 10월 5일(토)부터 10월 8일(화)까지 4일간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임원희 기자  webmaster@jybtv.kr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원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자유방송  |  등록번호:경남 아 02598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발행/편집인: 이영배 webmaster@jybtv.kr  |  편집국장: 이정복
(본사) 경남 거제시 옥포 성안로 15. 102동 1302호 (미진 라메르펠리스)

(서울) 서울시 성북구 안암로 1길 11,7층(보성빌딩)  |  대표전화: (055) 688.9188 / 010.2405.8983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