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3.5.29 월 17:45
상단여백
HOME 뉴스/자유TV 인터넷방송
경찰 "故장자연 편지 조작흔적 7곳 발견"
자유방송 | 승인 2011.03.10 17:38|(1호)
경찰이 고(故) 장자연의 자필 편지로 추정되는 편지의 원본 진위를 조사한 결과 총 7군데에 조작 의혹이 있다고 밝혔다.

10일 이를 조사 중인 경기지방경찰청과 분당경찰서는 9일 광주교도소를 압수 수색해 발견한 편지 원본 20여장과 봉투 등에서 조작 흔적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9일 고인의 지인이라고 주장한 전모씨의 감방에서 압수한 편지봉투 등을 정밀 분석한 결과 우체국 소인이 찍힌 부분과 발신인이 적힌 부분 사이에 미세한 복사 흔적이 발견된 점, 교도소 우편물 수발대장에 '장자연'이나 가명인 '설화'라는 이름으로 온 편지가 없다는 점 등 다수의 조작 의혹이 있다고 전했다.

경찰은 두 사람의 실제 관계를 파악하기 위해 전씨의 과거 행적과 주변인, 편지의 진위 여부 등을 수사하고 있다.

자유방송  shs051@korea.com

<저작권자 © 자유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자유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발행처:자유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 00459 |  등록일:2007년 11월 23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흥섭
발행/편집인: 이영배 webmaster@jybtv.kr  |  편집국장: 이정복
서울시 성북구 안암로 1길 11,7층(보성빌딩)  |  대표전화: 010.5761.5662
본사이트의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자유방송이 보유하며 발행인의 사전승인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ㆍ전재 복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자유방송.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